세계밀리터리룩 페스티벌

행사 보도자료

행사 보도자료

  • Home
  • 행사 보도자료
  • 행사 보도자료

세계밀리터리 페스티벌 행사,보도 자료입니다.

연천군의 군 문화축제를 넘어 대한민국의 대표축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습니다.

[화제의 인물] 하지민 상사육군 화력여단 승전대대,생면부지 혈액암 환자에 조혈모세포 기증
작성자 : 세계밀리터리룩페스티벌(test@test.com) 작성일 : 2020-03-21 조회수 : 52 추천:34
파일첨부 : 21868_42463_3632.jpg

국민을 살리는 것은 나의 사명'...안보지킴이에서 생명지킴이로


[동두천= 엄우식 기자][화제의인물] 육군 화력여단 승전대대 하지민 상사(만 34세, 보급수불담당부사관)가 지난 13일 경기도 고양시 국립암센터에서 생면부지의 혈액암 환자를 위해 조혈모세포를 기증한 사실이 알려져 화제가되고 있다.

하 상사는 2009년 폐암으로 아버지를 잃고, 병상에 있는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고 싶다는 마음에 2016년 조혈모세포 기증서약을 한 하 상사는, 지난달 20일 자신과 유전자가 일치하는 혈액암 환자(5만분의 1의 확률)가 있다는 소식을 듣고 망설임 없이 기증을 결심했다.

조혈모세포 이식은 정상적인 혈액을 만들어내지 못하는 난치성 혈액종양 환자들에게 새 생명을 줄 수 있는 치료법으로, 기증을 받는 환자는 혈액암 치료를 모두 진행하였지만, 상태가 호전되지 않아 최후의 치료방법으로 조혈모세포를 이식받는다.

하 상사는 평소에도 주기적인 헌혈을 통해 생명나눔에 앞장서고 있는데, 고등학생 시절 헌혈을 통해 여러 사람의 생명을 살릴 수 있다는 사실에 매료되어 헌혈을 시작한 그는, 대학생이 된 후부터는 주기적으로 헌혈을 실시해오고있다.

그는 “타인에게 생명을 나누고, 도움을 주는 것은 국가와 국민에 헌신하는 군인의 숭고한 사명이라."고 밝히며, “앞으로도 기회가 될 때마다 헌혈하여 더 많은 생명을 살리는 데 이바지할 것이라."고 말했다.

하 상사는 "군 복무 중에도 그는 부대 앞 헌혈의 집을 방문하여 주기적으로 헌혈을 실시하여,헌혈증 대부분을 다른 환자들과 전우들을 위해 기증되어 지난 2016년에는 대한적십자사로부터 헌혈유공 금장을 수여받았다.

저작권자 © 동두천연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이전글 제5보병사단 표범연대 부사관봉사단,칭송
다음글 [단독] (사)세계밀리터리룩 페스티벌 워크샵